로그인독립영화링크사이트맵 RSS 피드
  • 한독협소식
  • HOME > 한독협 소식 > 한독협소식
[회원소식] 백재호 [대관람차] 이마리오 [더 블랙] 장우진 [춘천, 춘천] 상영 안내
독립영화 소식 / 2018.10.18

 




<대관람차 The Goose Goes South>
백재호·이희섭|2018|Fiction|111min|color

당신을 위한 슬로우 뮤직시네마 무언가를 잃어버린 사람들의 꿈을 향한 한 걸음, 그 특별한 하모니를 극장에서 만나주세요

시놉시스
선박사고로 실종된 선배 대정 대신 오사카에 출장 온 선박회사 대리 ‘우주’. 출장 마지막 날, 대정과 닮은 남자를 보고 무작정 쫓아가다, 다이쇼(大正)라는 낯선 동네에 도착한 우주는 기타 소리에 이끌려 피어Pier 34라는 작은 바에 들어가게 된다. 바 주인인 ‘스노우’의 기타 연주를 들으며 대정을 추억하던 우주는 잠이 들어버리고, 다음 날 아침 귀국 비행기를 놓치게 된다. 핸드폰까지 잃어버린 상황에서 간신히 회사에 상황 보고를 하던 우주는 부장에게 온갖 꾸지람을 듣고 충동적으로 회사를 그만두고 실종된 대정을 찾기로 결심한다. 다시 돌아간 피어Pier 34에서 스노우에게 기타를 배우지만 노래하지 않는 ‘하루나’를 만나는데…

:: 자세히 보기 http://indiespace.kr/4018



<더 블랙 THE BLACK>
이마리오|2018|Documentary|68min|color

셀프감금 607호, 비밀의 문이 열린다

2012년 12월 11일, 민주통합당은 국가정보원 ‘블랙’요원이 야당 후보 문재인에 대한 비방 댓글을 작성하고 있다는 제보가 있었다고 발표한다. 해당 요원이 거주하는 오피스텔 607호를 방문하여 사실을 확인하려하지만, 국정원 요원 김씨는 ‘셀프감금’하며 사실 확인을 거부한다. 그리고 12월 19일 새누리당의 박근혜 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된다. 하지만 이듬해 1월, 경찰이 국정원 김씨의 하드디스크에서 댓글 공작의 흔적을 발견했다고 발표하면서 논란은 재점화된다. 검찰은 특별수사팀을 구성하여 사건을 수사하려하지만, 청와대와 법무부, 국정원 등은 수사를 방해하고 사실을 은폐하려 한다.

2013년 12월 31일, 평범한 시민 이남종은 국정원 선거 개입으로 집권한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과 특검 실시를 요구하며 분신한다. 그는 유서에 ‘두려움은 제가 가져가겠습니다 일어나십시오’라는 바람을 남긴다. 그리고 2016년 10월 29일, 故 이남종의 바람대로 시민들이 촛불을 들고 일어나 ‘박근혜 퇴진’을 외치기 시작했다. 2017년 3월 박근혜 대통령은 탄핵되고, 은폐된 진실들이 하나둘 드러나기 시작한다!

:: 자세히 보기 http://indiespace.kr/4048



<춘천, 춘천>
장우진|2016|Fiction|77min|color

“쓸쓸함이 빛나는 계절이 있다.” 데칼코마니 로드 무비, 인물들이 교차하고 반사하며 만들어내는 춘천의 풍경으로 관객 분들을 초대합니다. 

스쳐간 흔적들이 머무는 
춘천 거기

고향 춘천을 벗어나 상경을 꿈꾸는 청년이 있다. 몰래 서울을 벗어나 춘천행 열차를 탄 중년의 남녀가 있다. 청년은 서울에서 면접을 보고 다시 춘천으로 향하고, 중년의 커플은 일탈을 바라며 서울에서 춘천으로 향한다.

춘천, 춘천
두 번을 불렀더니 
그 곳이 여기로 왔다.

:: 자세히 보기 http://indiespace.kr/4060

 

File
Tag
 
댓글 (0)
  검색
후원하기 뉴스레터 웹스토어